보도자료

제목 한국카나비노이드협회 기자회견
2018.08.10 한국카나비노이드협회 기자회견

한국카나비노이드협회가 10일 기자회견을 통해 의료용 대마 합법화를 위한 본격적인 활동 시작을 알렸다.
카나비노이드 협회의 궁극적인 목표는 CBD오일을 비롯한 의료용 대마를 민간에서 자유롭게 유통 허용이다.
합법화가 이뤄지더라도, 의사 소견서가 있어야 하고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를 통해서만 허용되니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것이다. 복잡한 절차를 진행되는 사이에도 환자들의 고통은 계속된다고 강조했다.
 
한국 카나비노이드 협회 초대 회장을 맡은 권용현 의사는 “그동안 대마가 마약이라는 편견 때문에 우리나라 의료계는 의료용 대마 연구가 미진했다”며, “이번 기자회견과 비영리사단법인 설립을 통해 우리나라에서 의료용 대마가 합법화된다면, (그동안 무관심했던) 우리나라 의료계는 환자와 환자 가족들에게 큰 빚을 지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http://www.kinews.net)